Loading

블로그채널

Search !

저품질 티스토리 블로그 네이버 메인과 친해지기


티스토리를 쓰시는 분들 중 네이버 검색 때문에 속상하신 분들 계실거라고 생각해요. 네이버에서 검색되다가 어느 순간 검색이 누락된다든지 블로그 자체가 저품질로 검색이 유입이 전혀 없다든지 하면 정말 속상합니다. 저품질 블로그를 탈출하는 방법론을 제시하지는 않습니다. 제목 그대로 네이버와 친해지는 방법을 적은 글입니다.

저품질 티스토리 블로그 네이버 메인과 친해지기


네이버와 어떻게 하면 친하게 지낼 수 있을까요? 

시작부터 저품질 블로그 

지금도 왕초보라는데는 변함이 없지만 블로그 시작할 때부터 저품질이었습니다. 초보시절 인터뷰 기사는 저작권에 문제가 없는 줄 알고 류현진 등판 때 게시물 1개(복사글+순수글)으로 글을 올렸습니다.  외국 사이트 글을 (영문+한글) 번역해 놓은 것도 좋지 않았던 것으로 생각되네요. 그리고 제 순수 창작물을 다른 게시판에도 올리기도 했어요. 시간이 지나고 생각해보니 제 글이 복사물 취급되지 않았나 싶더군요. 블로그 초창기 때는 검색 엔진이 싫어하는 행동만 한 셈이네요.



블로그가 아닌 웹문서로 분류 

게다가 가끔씩 검색되어 들어오는 네이버 경로는 웹 문서로 들어옵니다. 블로그로 취급받아야하는데 개인 도메인을 쓰다 보니 웹문서로 들어오는 것 같네요. 네이버 고객센터로 문의해도 묵묵부답이네요. 전화로 문의하면 해결될련지… 이 부분은 참 난감합니다.


블로그 이사는 포기

블로그 운영 처음부터 저품질 걸려서 현재까지 저품질 블로그로 운영중입니다. 초창기에 한번 주소 이전을 한번 했었고 현재는 즐겨찾기로 들어오시는 분들이 많기 때문에 쉽게 옮길 수도 없네요. 블로그가 저품질로 인해 블로그를 여러번 이사했다는 분 이야기 진짜 공감하는데요, 블로그 이사는 알고 찾아오시는 분들에게 큰 배신이라고 생각들어요.

저품질 블로그 이사

네이버의 외면 그리고 검색 유입 포기

구글, 다음 검색에서는 1등 그러나 네이버는 외면

아이러니한 게 똑같은 검색어로 구글이나 다음에서 검색하면 검색 1위로 나옵니다. 제 게시물이 좋은 콘텐인지 모르겠지만, 검색 상단 1위 먹는 게시물이 네이버에는 전혀 찾아 볼 수가 없습니다. 내가 원하는 정확한 검색 결과보다 네이버 검색 시스템은 똥글만 찾아주는 것 같더군요. 


새 삶을 사는 블로그 외면

심지어 제 글을 링크걸어둔 내용마저 부실한 글이 검색 상단에 올라옵니다. 제 블로그는 네이버에게 완전 찍혀버린거죠. 초보 때 멋 모르고 했던 불장난(인터뷰글, 번역, 다른 게시판으로 복사) 때문에 

바른 삶을 살아도 아직까지 그 가치를 인정해주지 않네요.



네이버 검색 유입 포기

네이버 검색 유입은 현재 포기한 상태입니다. 구글에서는 제 글이 유명사이트 글을 다 제꼈지만, 네이버에서는 웹문서로 취급 받으면서 유명사이트 게시판에 똥 싸놓은 글들을 이기지 못하겠더군요. 아마 네이버에서는 유명사이트에 대한 신뢰도와 조회수, 댓글을 보고 게시물 내용 10자도 안 되는 게시물을 최상단에 올려 놓더군요.


네이버 검색 알고리즘 문제점

네이버 검색 알고리즘 문제가 있습니다. 구글 1등, 다음 1등, 줌 1등, 일본 야후 1등, 빙 1등, 먹어도 네이버에는 검색조차 안 됩니다. 네이버는 신뢰도가 높은 웹사이트에서 똥글을 써도 검색 상위에 올려준다는 거죠.


네이버는 세계 1등 게시물에게 "넌 나쁜글이야!"

이렇게 꼬여버린 제 블로그처럼 아무리 발버둥 쳐봐야 네이버 유입은 힘든 것 같습니다. 세계 모든 검색 엔진이 1등이라고 하지만 네이버는 넌 나쁜 블로그야라고 말할뿐이죠. 개인적으로 검색할 때는 구글이나 다음을 씁니다. 적어도 그들은 내가 원하는 정보를 빨리 찾아주니까요. 네이버가 구축해놓은 양질의 문서들(네이버 캐스트, 백과사전 등)이나 지식인 서비스가 도움이 되기도 하지요.


넌 나쁜 글이야



네이버 메인에 오르기 위한 방법

이사 못 가는 블로그 네이버 유입을 위한 최선의 방법

저품질 블로그에서 벗어나기 힘들어 보이고 이 상태로 계속해서 못벗어날 것 같습니다. 제 블로그처럼 저품질 블로그와 네이버랑 친해지는 길은, 아니 네이버 유입을 이용할 수 있는 것은 네이버 오픈 캐스터 밖에 없다고 생각되네요.


차별화되는 주제로 오픈 캐스터를 개설

네이버 오픈 캐스터 종류 정말 많습니다. 만약에 맛집, 요리, 여행, 연예, IT 이런 분야로 진입하신다면 경쟁이 심해서 정말 힘들거라고 봅니다. 주제가 중복되지 않는 그런 독특한 분야라면 분명 경쟁력이 있을거라고 생각됩니다. 제 블로그가 자주 소개 되는 이유는 주제의 차별성인 것 같아요. MLB 이야기 하시는 분이 거의 없더군요. 네이버 오픈 캐스터 하시면 가끔 네이버 메인에 올라 24시간 기준 최소 5천에서 1만명 넘는 방문객들이 찾아 옵니다..


네이버와 친해지기 싫다면

구글, 다음 등 다른 검색 엔진

바른 글쓰기를 한다면 검색 엔진에서 "네 글이 좋은 글이야!"라는 반응을 보냅니다. 네이버 외에도 다른 검색에서 여러분들의 글을 반겨줄 겁니다. 바른 글쓰기는 구글, 네이버, 다음 등 검색사이트에서 발행한 검색 잘되는 웹 문서 만들기 문서를 참고하세요. 


글쓴이의 경험은 아래의 글에 잘 요약되어 있습니다. 

구글에서 검색어: 검색 잘되는 웹 문서 만들기 네이버 -> 네이버 문서

구글에서 검색어: 웹마스터 가이드라인 -> 구글 문서

네이버 구글 다음 페이스북 카카오 트위터 빙글 Naver Google Daum facebook kakao twitter vingle

네이버 구글 다음 페이스북 카카오 트위터 빙글 Naver Google Daum facebook kakao twitter vingle


SNS를 잘 활용하자 

어떤 이들은 SNS에 글을 뿌려라고 하는데요, 이건 SNS에서 오랫동안 하던 사람들 대상이지 새로 시작하는 사람에게는 SNS로 전파하는 것 쉽지 않습니다. 물론 SNS에서 아주 인기가 많으신 분이면 타고 들어오겠지만 SNS 활동하지 적은 사람에게는 배보다 배꼽이 더 큰 일이죠. SNS 옛날 말이지 인기인들이나 하는 거지 일반인들은 해도 거의 영향력이 없습니다. 


그럼 SNS 안해도 되는 걸까요? 그렇지는 않습니다. 글쓴이가 SNS를 이용하는 이유는 단 1가지입니다. 다른 검색 엔진에게 내 글을 있다는 것을 알리기 위함입니다. 구글은 페이지랭크 기술 방식으로 링크 수가 많으면 많을 수록 그 페이지는 가치있다고 생각합니다. 귀찮더라도 링크를 걸면 구글이 여러분 글을 좋아할겁니다.


다음카카오 스토리채널을 드어보셨나요? 페이스북 기업형 버전 페이지와 유사한데요, 일반인도 이용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구독자수 늘이려면 답이 없습니다. 품앗이하면 그나마 늘일 수 있는데요, 귀찮고 모아도 다 업자들이라 자기 먹고 살기 바빠서 남에 글 거들떠보지 않습니다. 옷장사하시는 여자분에게 스포츠 소식은 궁금하지 않을겁니다. 그러니까 해봐야 거의 유입이 없다는 이야기입니다. 


빙글을 잘 이용하자

빙글을 잘 이용하세요. 빙글을 모르시는 분들이 구글에 빙글이라고 쳐보세요. 핀터레스트와 매우 흡사합니다. 관심 기반 SNS, 소셜 큐레이터라고 합니다. 자기가 좋아하는 영역 글을 선택하면 해당 글을 볼 수 있는 시스템입니다. 예를 들어 패션에 관심있는 사람이라면 패션에 관한 글만 볼 수 있는 형식입니다. 그래서 스포츠에 관한 글을 쓰면 스포츠란에 보내고 여행에 관한 글을 쓰면 여행란에 글을 보냅니다. 참 좋긴 한데 빙글이 생각외로 사람들이 적습니다. 그게 유일한 단점입니다. 하지만 SNS에서 유입되는 방문객 수보다 훨씬 더 많습니다. 


이상 저품질 티스토리 블로그가 살아가는 방법이었습니다. 


[Copyright ⓒ 블로그채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 BlogIcon 은승 2014.12.18 15:47 신고

    빙글 솔직히 방금 가입했는데 사용법을 잘 모르겠습니다.
    무조건 관심분야 팔로우를 많이 해야하나요?
    빙글 잇 ! 버튼을 이용해서 제 블로그에 있는 글을 발행해보려고 했으나 관심분야 팔로우 하지 않은건 발행을 못하는걸로 보이더라구요;; 뭔가 구체적으로 어떻게 이용하면 좋을지 복잡합니다;;ㅋㅋ

    • BlogIcon 블로그채널 스토리포유 2014.12.18 16:36 신고

      잘하셨어요. 빙글에 가시면 좋은 이웃들 많이 생기게 될겁니다. 진정으로 소통하는 이웃 찾기 힘든데... 빙글에서 10명 정도는 되는 것 같아요. ^^ 저도 늘 알고 있는 기능만 활용해서 잘 안다고 볼수는 없는데요, 이번에 빙글 사용법에 대해서 글을 한편 써야겠습니다. 저도 텀블러 들어가보니까 시스템이 익숫하지 않아서 그런지 열불 나더군요. 오늘 빙글에 관한 주제로 글을 써보겠습니다. ^^

    • BlogIcon 은승 2014.12.18 16:44 신고

      나름대로 방법을 찾아보면서 커뮤니티도 가입해보고 발행도 해보고 이것저것 만져보는 중이네요 ㅋㅋ 나름 재미있는 수단인 것 같습니다.

    • BlogIcon 블로그채널 스토리포유 2014.12.18 17:47 신고

      누가 저를 모더레이터(카데고리 운영자)하라고 자꾸 추천해서 이번에 해볼까 고민스럽네요. 저번에도 하라는 걸 고사했거든요. 나중에 빙글 메인에도 오를 수 있으니... 재미를 느껴보세요. 제 글은 메이저리그 야구 이야기만 해서 메인에 오르지 못합니다. 그리고 주로 짤막글 + 링크로 블로그 연동시켜서... 메인감이 못되기도 합니다.

  2. BlogIcon 아기손 2015.09.17 10:26 신고

    저도 구글 로 검색하다가 들어왔어요 ㅎㅎ

  3. BlogIcon Deborah 2015.10.10 05:21 신고

    제가 한 동안 블로그를 방치를 해놨다가 다시 하게되니 이런 용어도 생겼군요. 저품질이라..ㅜㅜ 제 블로그가 저품질인건 어떻게 알아 볼수가 있나요?

  4. BlogIcon 하마를넣는법 2016.12.04 22:23 신고

    요즘은 네이버가 웹마스터 만들어나서 그걸로 수정하면 네이버에 검색어 잘 뜨던데 저품질이란게 없어지지 않았나 싶어요

댓글을 입력하세요